본문 바로가기

Pasta Review

[파스타 맛집] 압구정 "일 리조"(IL RISO) 후기

파스타를 통해 배우는 것들

돌아오는 데이트 날.
애용하는 망고 플레이트로 맛집을 검색합니다.
파스타로 검색해 평점이 높은 순으로 사진과 댓글 구경하다가 눈에 들어온 일리조.
데이트를 핑계로 맛있는 파스타 먹어보러 압구정으로 : )

일리조에서는 무엇을 배우게 될까?

 

한 달 전 즈음에는 한남동의 오스테리아 오르조의 키친을 1시간 남짓 세심히 지켜보았습니다.
맛도 맛이지만 저에게는 깔끔하게 이루어지는 셰프들의 움직임 하나하나가 눈에 들어왔어요.

특히 불 앞에서 파스타를 조리하시는 장면만 30분을 본 것 같아요.
간만에 요리를 하는 즐거움이 무엇이었는지 생각났습니다.

 


 

일리조압구정로데오역 6번 출구에서 도보로 10분정도 거리에 있습니다.
유료 발렛이 가능하다는 리뷰들이 있었는데,
일리조 인스타그램에 따르면 근처 유료 주차장을 이용해야 합니다.

매주 일요일이 정기휴무이고,
오전 11:30분부터 밤 10시까지 영업을 하시네요.

 

월요일 점심에 갔는데 예약을 하지 않고 와서 돌아가시는 분들이 제법 계셨습니다.
저는 네이버 예약을 이용.

 


생각보다 캐쥬얼한 다이닝

문 색이 마음에 듭니다.
왼편에 메뉴 조명도요.


잘 보이지는 않습니다 : )


옷걸이 너무 좋습니다.

가게를 하게 된다면 저도 문 앞에 옷걸이는 꼭 두겠습니다.

 


테이블,
의자,
식기,
메뉴판.
캐쥬얼했던 테이블 셋팅.
좀 가볍다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그래도,
넓지 않은 공간임에도 큰 창으로 새어나오는 빛이 매장 전체에 따뜻한 느낌을 주었습니다.


혼자서 제법 많은 메뉴들과 테이블을 감당하시는 셰프님과 매니저님.


언제 익숙해질런지. 파스타 이름.

클래식한 메뉴구성으로 보여요.

오늘은 파스타를 먹고 싶어서 온거니까 파스타에 집중해요.

 

스파게티가 주를 이루는 것 같고 그외 여러 면들이 있네요.

이젠 스파게티, 탈리아탈레는 익숙해졌지만 다른 면들은 여전히 익숙하지가 않아요.

물론 요즘엔 식당에 오기 전에 미리 검색하고 오다 보니 문제가 되지는 않지만,
저라면 생소한 파스타 면들은 추가적인 설명이나 이미지를 넣어 두었을 것 같아요.

 

그건 그렇고 주문해요.


절구에 빻아 만든 바질 페스토는 얼마나 신선한 향이 날까 궁금해서 제노베제.

아직 못 먹어본 보타르가.


빵, 제노베제, 보타르가 그리고 커피.

리뷰를 보다가 타르틴에서 공수해 사용하고 계시는 걸로 봤던 것 같습니다.
사워도우는 참 좋아하지만 지나치게 딱딱하고 질긴 빵은 먹기가 어려운 것 같아요.

가장 최근에 맛있었던 사워도우는 그랜드 워커힐 호텔 로비에 있는 르 파사쥬의 사워도우였어요.

아직까진 하드 한 빵을 먹을 때마다 생각나는 베이커리는 르 파사쥬.

올리브유는 너무 향긋합니다.

버진의 씁쓸한 맛도 기분을 좋게 해 줘요.

뒤편으로 익스트라 버진이 하나 보이는데 저건가 싶었습니다.

오일이 맛있다는 리뷰에 공감하는 순간이었어요.

 

 


제노베제

초록 초록하니 먹음직스럽고,
면이 메제 마니케라고 하셨는데,

잘게 썰린 감자와 더불어 귀엽습니다.

원통형이니 더 많은 소스가 묻어납니다.

 

 

코에서는 은은한 바질, 레지아노의 냄새가 좋았어요.


입에 넣으니 아주 약간 마른 떡을 씹는 것 같다고 해야 할까요.

표현이 영 좋지 못하지만,

알단테로 익은 숏 파스타의 쫄깃하면서 툭툭 거리는 식감이 좋았어요.


생각보다 길지 않았던 바질향,
반대로 끝까지 이어지는 레지아노의 향과 짠맛,
묵직하고 꾸덕한 크림.

메제 마니케의 식감이 가장 인상 깊었어요.


보타르가

자연스럽게 누인 스파게티.
얇게 저며 얹은 어란.
그리고 파슬리와 후추.


자태가 곱습니다.


코에서는 올리브 오일.
레지아노로 향긋하고요.

입에 넣으니 표면이 거칠고 식감이 쫄깃하며 툭툭 끊기는 스파게티,

여기에 묻어난 레지아노의 향과 짠맛이 오일과 어우러집니다.

레지아노오일의 향,
부드럽고 녹진하게 묻어난 소스,
짭짜롬,
어란의 비릿함,
파슬리의 상쾌함,
후추의 매운맛,
오일의 옅은 신 맛.

 

펼쳐 놓으면 유쾌할리 만무한 맛 들인데,

어우러지니 어쩜 이렇게 맛있는지.

이게 이탈리아의 맛인가 싶습니다.


파스타를 먹을 때 습관처럼 마시게 되는 커피를 주문합니다.

분위기도 맛도 파스타와 어울리는 음료는 와인이라고 생각했는데,

언제부터인가 파스타와 커피를 함께 먹으면 어찌 이렇게 맛이 좋은지.

 

익숙한 향이 납니다.

이탈리안 레스토랑이니 라바짜나 일리에서 나는 향인가 싶었는데,

정작 베트남 커피에서 나는 향,

로부스타의 향이었습니다. 

 

묵직함
고소함

단 맛

신 맛없음

 

파스타와 어울립니다.


피클도 맛있습니다.

더 달라고 말씀드릴 뻔했습니다.


일리조에서는 면이 가장 인상 깊었습니다.

유행하고 있는 생면은 아니지만 이렇게 임팩트가 있는 건조한 면이 있구나 싶었습니다.

다른 분들도 면에 대한 리뷰들을 많이 해주셨는데 그럴만하다 싶었어요.

 

일리조 인스타에 따르면,

이탈리아 파스타 명가인 라 파블리카 델라 그라냐노의 파스타라고 합니다.
전통 방식 그대로 동판을 사용하는 면이라고 하네요.

정통 이탈리아 요리의 정수라는 책에서는 "파스타는 생면을 사용해야 하고 부득이할 경우 전통 방식으로 동판을 사용하여 긴 시간 정성을 들인 건조면을 사용하라"라고 합니다. 

바로 이 면을 먹어보게 된 거였네요.

 

전통 방식으로 만들어진 면과 훌륭하게 어우러진 재료들.

오늘도 즐거운 경험이었습니다.

 


자극받아서 다음 날 점심으로 봉골레 한 접시 말아봅니다.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NOTE PASTA.


 

  • 익명 2022.03.10 23:14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notepasta.com BlogIcon 노트파스타 2022.03.11 09:04 신고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제노베제는 바질과 치즈의 향이 너무 잘 어울렸어요~
      바질페스토 자체에 꾸덕한 크림과 치즈의 향이 추가된 그런 맛~??!
      중간중간 작게 썰린 감자도 면과 소스랑 잘 어울려서 맛있게 먹었습니다😊바질을 좋아하시고 기회가 되시면 꼭 한 번 트라이 해보세요~~🔆

  • Favicon of https://seize38.tistory.com BlogIcon BURG 2022.03.11 10:51 신고

    파스타에 진심이시군요! ㅎㅎ 게시글 잘보고 있습니다. 나중에 한번 트라이 가보고싶네요~

    • Favicon of https://notepasta.com BlogIcon 노트파스타 2022.03.11 23:23 신고

      감사합니다😝👏🏻👏🏻
      BURG님 표현이 딱 꽂히네요~~
      맞습니다ㅠㅠ
      좀… 진심입니다ㅎㅎㅎ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s://pianowork.tistory.com BlogIcon Piano Work 2022.03.11 17:48 신고

    맛 표현이 엄청 디테일하시네요...😮 쉐프다우시네요! 저도 기회되면 가보겠습니다 ㅎㅎㅎ

  • Favicon of https://koinegau.tistory.com BlogIcon ㄹㅌㄹ 2022.03.13 19:00 신고

    보타르가도 맛나 보이지만 만드신 봉골레도 맛있어 보이는데요!ㅎㅎ 파블리카 면은 사용해 본 적이 없지만 유리창으로 보이는 마르텔리같은 다른 청동면은 집에서 써본 적이 있는데 확실히 전통방식으로 만든 면은 장점이 느껴지더라구요

    • Favicon of https://notepasta.com BlogIcon 노트파스타 2022.03.13 20:54 신고

      와 그랬군요~~👍👍
      저보다 더 식견이 넓으신 것 같아요~😌👍 저는 아직 잘 몰라서 위의 면들을 사용해보지 못했거든요~
      읽어주셔서 넘 감사드립니다ㅠ🔆🐥

  • Favicon of https://doctorwife.tistory.com BlogIcon 닥터와이프 2022.03.14 02:47 신고

    요기 파스타 너무 예쁘고 맛있어보여요
    바질 좋아해서 바질소스만 사다놓고 까먹고 있었는데 저도 도전해봐야겠어요
    근데 직접만드신 봉골레도 너무 맛있어보여요
    구독꾸욱 누르고 갑니다 자주 놀러올게요🎵

    • Favicon of https://notepasta.com BlogIcon 노트파스타 2022.03.14 07:38 신고

      🐥🔆 어익후 닥터와이프님 감사합니다 : )
      색이 정말 곱드라고요😆👏🏻
      파스타에서 흔하지 않았던 색감 같았어요~
      봉골레는👏🏻👏🏻😝
      최대한 그럴싸~~ 하게 찍어서 그렇지 아직 부족한데ㅠㅠ 칭찬 감사드립니다❤️

  • Favicon of https://waggo.tistory.com BlogIcon 와꼬와트라 2022.03.15 23:40 신고

    와우~ 진정한 파스타 맛집으로 보입니다 +_+

    • Favicon of https://notepasta.com BlogIcon 노트파스타 2022.03.24 22:24 신고

      오늘도 망*플레이트는 틀리지 않았습니다ㅎㅎㅎ😅
      저는 이 플랫폼에서 인생맛집들 종종 발견하는데,
      일리조도 인생까진 아니더라도 성공했습니다😆~

  • Favicon of https://happyeunbong.tistory.com BlogIcon 봉봉나라 2022.03.24 20:41 신고

    와 봉골레 >.<파스타 가게 하게 되심 꼭 올려주세요 블로그에~~ 구리살아서... ㅋㅋ 꼭 가보고싶네용🙏🙏🙏

    • Favicon of https://notepasta.com BlogIcon 노트파스타 2022.03.24 22:28 신고

      어익후 봉봉나라님 너무 감사합니다ㅠㅠ
      제가 이미 셰프로 일하고 있습니다만,
      아직 미흡하여 부끄러워서 소개를 못드리네요😭💦
      언젠가 자신있게 소개해드릴 수 있을 날을 고대해봅니다🔆

  • Favicon of https://onion02.tistory.com BlogIcon 까칠양파 2022.03.28 17:46 신고

    면이 임팩트가 있다니, 직접 맛보고 싶네요. ㅎㅎ

    • Favicon of https://notepasta.com BlogIcon 노트파스타 2022.03.28 20:44 신고

      까칠양파님 읽어주시고 댓글 남겨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정말 먹어보지 못한 식감과 질감의 파스타였어요😆😊
      기회가 된다면 맛보실 수 있으면 좋겠네요~~🥰🔆🔆

  • Favicon of https://reviewchan.tistory.com BlogIcon 찬차늬 2022.04.01 11:14 신고

    완전 디테일 하네요~!! 멋져요!!!

  • 저스탄 2022.04.25 23:31

    깔끔한 인테리어나 식기가 압구정이나 이태원같은 느낌이 확나네요 ㅎㅎㅎ
    맛있어보이는 파스타도 잘 보고 갑니다 ~

    • Favicon of https://notepasta.com BlogIcon 노트파스타 2022.04.26 16:06 신고

      저스탄님, 방문과 댓글 감사드립니다🙇🏻‍♂️🔆
      그러게요~
      인테리어나 식기 같은거에 크게 힘을 주신건 아니었지만,
      풍기는 분위기나 느낌이 딱 그런 가게 였습니다😊❗️✨